FINE_NEWS FINE_CHEMI FINE_PEOPLE FINE_CSR FINE_TREND
추천키워드
인기글
본문 바로가기
FINE_CHEMI 2021. 4. 29. 17:47

내가 오이를 싫어하는건 유전자 때문이다?!

 

안녕하세요~ 화통이입니다! 

사람들은 저마다 
음식에 대한 호불호가 있죠

그 중 비교적 쉽게 찾아볼 수 있는 
호불호가 극명한 음식으로 
'오이'를 이야기 할 수 있을텐데요 

지인 중 한 명은 오이를 워낙 싫어해서 
잘게 숨어있는 오이들도 모두 찾아 
하나하나씩 빼고 먹거나 
오이가 음식에 스치기만(?)해도 

절대 먹지않는답니다

싫어하는 이유 중 

특이했던 건 오이에서
제가 느끼지 못하는 쓴맛이 난다고 해서
오이 맛을 가지고 한창 논쟁을 벌인 적이 있었는데요 

같은 오이인데 맛을 다르게 느끼는 이 상황, 
사실 그 이유는 '유전자'에 있다고 합니다!

저 화통이와 함께 좀 더 알아볼까요~?

 

 

 

□ 유전자에 따라 오이맛이 다르다?

 

오이를 싫어하시는 분들 가운데 
제 지인과 같이 쓴맛이 나서 싫어하는 
분들이 꽤 많으실텐데요 

사실 오이를 포함한 참외, 수박 등 
박과 식물의 꼭지 주위에는 쓴맛이 나는데요 
이는 해충이나 초식동물들로부터 자신을 보호하기 위해
'쿠쿠비타신'이라는 물질을 포함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이 쓴 맛을 느끼는 사람이 있는 반면
쓴맛을 느끼지 못하는 사람도 있는데, 
이 차이가 바로 '유전자'에서 비롯된다고 하는데요 

인간의 염색체 7번에는 

'TAS2R38'이라는유전자가 존재하며
이 유전자는 다시 쓴 맛에 민감한 

PAV형(프롤린-알라닌-발린)과 
쓴 맛에 둔감한 

AVI형(알라닌-발린-이소류신)으로 나뉘는데 

만약 부모로부터 PAV형 유전자를 물려받을 경우, 
약한 쓴 맛도 민감하게 느끼는 반면 
AVI형 유전자를 물려받을 경우에는 

쓴 맛에 둔감하게 됩니다 

수치상으로는 PAV형 사람이 AVI형 사람보다 
100~1000배 정도 더 쓴맛에 민감하다고 해요

 

 

 

오이향이 싫은 이유도 유전자 때문?

 

 

반면 맛이 아닌 오이 특유의 냄새 때문에
오이를 싫어하시는 분들도 계실텐데요 

이 역시 유전자의 영향이 크다는 가설이 있습니다 

사람의 DNA에는 후각 수용체라고 하는 
냄새를 탐지하고 인지하는 데 

기여하는 유전자가 존재하는데

오이향을 싫어하는 사람은 
오이향의 주 성분인  

'노나디에놀'과 '노나디엔알'이라는 
물질의 후각 수용체 유전자가 

예민하여 거부반응을 보인다는 것 입니다

아직 명확하게 노나디에놀과 

노나디엔알이 결합하는 
후각 수용체 유전자 정보를 

찾아낸 것은 아니지만 

후각 수용체 유전자 중 

이미 기전(mechanism)이 밝혀진 
다른 향들의 사례들을 살펴봤을 때, 
충분히 설득력이 있다는 것이죠

즉, 같은 향을 두고 사람들마다

다르게 느끼는 경우들을 볼 때가 있는데

바로 이것이 후각 수용체 유전자의

차이 때문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아요 

 


지금까지 저 화통이와 함께

오이에 대한 불호와 유전자의 

상관관계에 대해 알아보셨는데요

 

흥미로우셨나요?

다음에는 더 재밌고 유익한 소식을 

가지고 찾아올테니

많은 기대 부탁드립니다

RELATED ARTICLES

FINE_CHEMI

마스크, 자외선 차단에 효과가 있을까?! 2021.07.22

FINE_CHEMI

사실 우리는 매일 플라스틱을 먹고있다?! 2021.04.19

FINE_CHEMI

플라스틱 용기 속 빨간 양념 얼룩 지우는 친환경 방법 2021.01.14

FINE_CHEMI

겨울철 심해지는 정전기 원인과 예방법 2020.12.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