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샐러드 드레싱 층분리'에 해당되는 글 1건

샐러드 드레싱에 층이 생기는 이유

 

 

 

 

간단하게 식사하시는 분들, 다이어트 하시는 분들 샐러드 많이 드시죠?

화통이도 다이어트를 해보고자 저녁에 한 주 동안 샐러드를 먹었었는데요. 드레싱 없이는 못먹겠더라구요.

드레싱을 첨가하지 않아야 다이어트에 효과가 있다고 하는데 저는 종류별로 드레싱을 사모았습니다.^^;

냉장고에 드레싱을 보관하다보니 기름이 분리되어서 층이 생긴 것을 볼 수 있었는데요. 왜 이런 현상이 생기는지 문득 궁금해졌습니다.

 

 

 

 

 

샐러드 드레싱은 마요네즈가 들어간 것과 프렌치 류라 하여 식초와 기름이 섞여 있는 것으로 나눌 수 있는데요. 두 종류 모두 기름 성분이 이용된다는 것이 공통점입니다. 분리층이 생긴다는 것은 용해되지 못한다는 것을 의미하는데요.

왜 이런 현상이 생기는지 같이 알아보아요!

 

 

 

 

액체 속에서 다른 물질이 확산해서 균일하게 섞이는 것을 용해라고 하는데요.

이 때 균일하게 섞인 액체를 용액이라고 부릅니다.

물질을 녹이는 액체는 용매, 액체에 녹인 물질을 용질이라고 합니다.

예를 들어 설탕을 물에 녹여서 설탕물을 만들 경우 용질, 용매, 용액은 아래와 같습니다.

 

설탕- 용질

물- 용매

설탕물- 용액

 

용질이 용매 속에서 균일하게 녹으려면 용질분자와 용매분자가 서로 끌어당기는 힘이 있어야 하는데요.

이 분자들 사이에 작용하는 인력은 물질의 종류에 따라 다른데요. 분자끼리 끌어당기는 힘이 비슷하면 잘 섞이고 비슷하지 않으면 잘 섞이지 않습니다.

 

예전 액체의 밀도차를 이용한 실험을 포스팅 하면서 극성, 무극성에 대하여 설명드렸었는데요.

지난 포스팅을 참고하시면 다음 설명을 좀 더 이해하기 쉬우실 것 같아요.

 

 

지난 포스팅 바로가기>>>섞으면 어떻게 될까요? (식초/ 물엿/ 식용유) http://finelfc.com/329

 

 

 

기름은 무극성 문자로 분자를 이루고 있는 힘이 대칭이 되어 어느 쪽으로도 전하가 치우지 않은 상태를 가지고 있습니다. 반면 물 분자는 위의 그림과 같이 굽은 형태를 지니고 있는 극성분자로 기름과는 다른 성격을 띕니다.

물은 산소(O)와 수소(H)가 있어서 수소결합이라고 불리는 매우 강한 결합력을 가지고 있기 때문에 물 분자 사이에 기름 분자가 침투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따라서 물과 기름은 섞이지 않고 물의 밀도가 기름보다 크기 때문에 가라앉는 현상을 보입니다.

 

 

 

신선한 채소와 함께 곁들이는 드레싱에는 이러한 화학원리가 숨겨져 있었네요!

화학은 정말 작은 현상까지도 설명해주는 신비로운 학문이라는 생각이 드네요~

재미있는 소재화학 이야기 다음 편도 기대해주세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