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세먼지 잡는 숲

 

 

 

기온이 오르고 봄철에 한창 시달리던 미세먼지가 잠시 주춤하는 양상을 보였었는데요. 이번주 뉴스를 보니까 도심 숲이 미세먼지를 잡는 역할을 한다는 내용의 보도가 있더라구요! 산림청 연구결과에 따르면 미세먼지와 황사가 가장 심했던 올해 봄 기준 도심 속에 있는 숲 속에서 미세먼지 농도를 측정한 결과 도심보다 많이 낮은 결과가 나왔다고 해요.

 

 

 

도시숲이 상대적으로 미세먼지를 잡아먹는 역할을 하는 이유는 나뭇잎의 복잡한 구조가 먼지를 흡착하고 흡수하기 때문이라고 하는데요. 온도가 낮고 습도가 높은 숲 내부에서 미세먼지가 침강하기 쉬운 것도 이유가 된다고 합니다.

 

공기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면서 에어컨 만큼이나 공기청정기 구매도 증가 하고 있는데요. 마찬가지로 공기정화가 뛰어난 식물을 찾는 사람도 많아졌다고 해요. 식물을 기르는 것은 공기정화 효과 뿐만 아니라 반려 대상으로서 현대인에게 정서적인 교감 효과도 준다고 하는데요.

 

농촌진흥청에 따르면 초미세먼지를 줄이는데 효과적인 식물은 벵갈고무나무, 틸란드시아, 산호수, 아이비 , 보스턴고사리, 스킨답서스, 호야, 넉줄고사리 등이라고 합니다. 또 요리를 하는 주방의 경우에는 이산화탄소와 일산화탄소 발생량이 높아 스킨답서스, 안스리움 등을 놓으면 도움이 된다고 하니 참고하시면 좋을 것 같습니다.

 

 

롯데정밀화학 서울사업장 앞 사거리 사진인데요. 날씨는 더워지고 있지만 바람이 많이 불어서 봄보다는 파란 하늘을 볼 수 있어서 너무 좋네요! 언제부터 이렇게 미세먼지 농도를 체크하며 살기 시작했는지 기억은 나지 않지만 앞으로도 저렇게 파란 하늘과 하얀 구름을 마음껏 볼 수 있었으면 좋겠네요~ 모두 기분 좋은 월요일 되세요!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