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벤더'에 해당되는 글 2건


아로마테라피



안녕하세요. 롯데정밀화학 유쾌발랄소화제의 화통이입니다.


아로마테라피 효능과 소재 속 화학에 관해서 알고 계시나요? 그 효능과 화학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합시다!




아로마테라피는 식물에서 다양한 방법으로 오일(에센셜오일)을 뽑아내, 


코로 흡입하거나 피부에 바름으로써 병이나 증상을 치유하는 치료방법입니다


아로마테라피는 아로마(Aroma, 좋은 향기)와 테라피(Therapy, 치료요법)의 합성어로 향기 나는 식물의 꽃, 줄기, 잎, 뿌리, 열매 등에서 추출한 


100% 순수한 정유(精油, 에센셜오일)를 호흡기 또는 피부를 통해 체내에 흡수시켜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것인데 각각의 에센셜 오일의 고유한 


향을 맡으면 신경계가 자극돼서 치유 효과를 냅니다. 그로 인해 심리적 안정을 높이고, 집중력과 기억력을 개선하며, 


잘 자게 도와 주는 등 다양한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아로마테라피의 역사

아로마테라피 역사는 선사시대 이전으로 거슬러 올라가 보아야 합니다!


주술 행위를 할 때 식물을 써서 병마를 물리쳤다는 내용의 동굴벽화가 프랑스 지방 등에서 발견되면서 고대 그리스와 인도, 이집트, 중국 등에서


각종 식물과 그 추출물을 이용해서 병을 치료한 기록을 확인 할 수 있는데요. 


기록으로 볼 때 아로마테라피의 유래는 아주 오래전부터 시작되었다는 것을 알 수 있습니다. 


아로마테라피라는 말이 처음 사용된 시기는 20세기 초인데 1차 세계대전 중 프랑스 화학자 르네 모리스 가테포세가 육군병원 환자의 임상연구 


결과를 《아로마테라피》라는 저서로 출간하면서 이 용어를 최초로 사용하게 되었다고 합니다. 


그는 향수 제조 공장에서 화상을 입었는데 급한 마음에 라벤더 오일에 화상 부위를 담갔더니 통증이 줄고 상처 치유가 빠르다는 사실을 


발견했고, 이를 계기로 아로마테라피 연구를 본격화 하게 되었습니다. 이후 유럽과 미국 등의 연구자들이 심리치료와 만성질환 치료 등 


다양한 분야에서 아로마테라피 효과를 입증함으로 현재 유럽과 미국에서는 아로마테라피가 병의 치유를 위한 보조적 요법으로 의료기관에서 


사용되고 국내에서는 마사지, 스파, 홈케어 등으로 활용되는 등 다양하게 쓰이게 된 것이랍니다!



 

 

아로마테라피의 흡수경로

정유는 식물에서 추출한 100% 천연 방향물질이며, 여러 화학물질(유기화합물)이 모여서 생겨난 것입니다. 

정유에 따라 다르지만 수십에서 수백의 화학물질로 구성되어 있는데  개별 성분이 있다고 하는 것까지는 어느 정도 밝혀져 있으나 내포되어 있

는 화학물질이 밝혀지지 않은 복잡한 영향을 서로 주고받음으로 몸에 미치는 작용이 달라진다고 알려져 있습니다. 

아로마테라피의 경험으로 효용.효능이 있는 것은 확실히 입증이 되었지만 왜 그런지에 대한 메커니즘 연구는 계속 진행 중에 있습니다.


 



 

아로마테라피의 자극에 반응되는 작용


 

1.자율신경계의 조정


정유의 방향성분이 후세포의 신경임펄스를 발생시키고, 후신경에서 시상하부로 전달되며, 그 정보는 뇌간을 거쳐 자율신경계에 작용합니다. 

이 작용을 통해 교감신경과 부교감신경의 밸런스를 맞추게 되는데 작용이 원활할 시 불면증을 조정하는 역할을 하기도 합니다.


2. 호르몬(내분비계)의 조정


호르몬은 전신의 기능을 조정하는 역할을 맡고 있습니다. 뇌하수체에서 분비되는 뇌하수체전엽호르몬이 부신피질과 갑상선 혹은 난소 등에 

도달하면, 그 지령에 따라 여러 기관으로부터 다종의 호르몬이 분비되는데 호르몬 분비를 조정하는 작용이 월경 증후군(PMS)이나 

갱년기장애 치료에도 응용되기도 합니다.


3. 면역계의 조정


면역계 또한 뇌의 시상하부에 의해 조절되기도 하는데 시상하부의 신경에서 나온 정보는 말초의 자율신경계를 자극하고 골수에 의한 조혈을 

조절하게 됩니다. 이 때 혈액 간세포가 말초 장기에 운반되어 말초의 면역계 조절에 관여할 가능성이 있다는 것을 최근의 연구결과를 통해서 

밝혀졌습니다.


4. 인지기능의 향상


최근에는 알츠하이머병, 비알츠하이머병등 모든 치매증 환자에게 정유의 향을 맡게 함(방향욕)으로써 인지 기능(건망증등)이 향상된다는 

실험 결과가 보고되었습니다.


5. 감정/심리 행동의 조정


인간의 감정이나 심리를 지배하고 있는 것이 대뇌변연계의 특히 편도체라고 불리는 부위인데 정유의 방향성분에 위해 발생한 신경임펄스는 

이 대뇌변연계의 신경세포에 작용하여, 불안감이나 우울상태 등을 개선시킨다는 보고도 있습니다.



 



 

 


아로마테라피 할 때 주의할 점


아로마테라피를 처음 시작하는 사람은 전문가와 상담해야 제대로 효과를 볼 수 있습니다. 

오일 특성에 따라 생길 수 있는 문제나 알레르기 같은 주의 점도 알아두면 좋습니다.


1. 과도하게 쓰면 문제 


에센셜오일은 식물 속 물질을 농축시켜 만들기 때문에 오일 특성에 따라 과도하게 쓰면 문제가 생길 수 있는데 대표적으로 로즈메리는 간과 

신장에 자극을 주는 성분이 많아 간이나 신장이 약한 사람은 과도하게 사용하면 안 됩니다. 


2. 사전 알레르기 테스트 후 사용


에센셜오일은 눈에 들어가지 않게 하며, 희석하지 않은 채 피부에 바로 닿게 하면 안 됩니다. 

특히 민감성 피부나 알레르기가 있는 사람은 사용 전 에센셜 오일의 이상 반응을 반드시 확인 후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방법 : 에센셜오일과 캐리어오일을 1대 15로 섞어서 한두 방울을 팔뚝 안쪽 부위에 바르고 48 시간이 넘을 때까지 알레르기 반응을 살핍니다.



3. 특정 질환자가 피해야 할 아로마 오일


특정 질환자가 피하거나 주의해야 하는 아로마 오일도 있습니다. 

간 : 질환자는 스위트펜넬·로즈메리·세이지, 

고혈압 : 로즈메리·히곱·세이지·타임

당뇨병 : 안젤리카·타임 



4. 연령에 따라서도 주의 필요


50~60대 이상은 에센셜오일의 사용 농도를 일반인의 절반으로 줄이는 게 안전합니다.

마사지할 때도 캐리어오일 5mL에 에센셜오일 한 방울을 희석해서 사용하고, 목욕할 때는 최대 4방울을 10mL의 캐리어오일에 희석해 사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향기치료 식물 베스트5

 

근육의 긴장을 완화 / 면역력 강화 - 로즈마리


상쾌하게 코를 자극하는 로즈마리는 혈액순환을 촉진하고, 긴장된 근육을 이완시켜 줍니다.

또한 집중력과 의욕을 높여주고 인체 면역 기능을 높여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소화기능 촉진 / 냉증개선 - 진저


몸을 따뜻하게 하는 효과가 있는 진저는 예로부터 감기에 좋은 민간요법으로 많이 사용되어 왔습니다. 

또한 냉증이 있는 사람은 진저 오일을 바르면 좋으며, 소화기능이 약한 사람에게는 소화액 분비를 촉진하고, 

식욕을 증진시키는 효과가 있어 좋습니다.



살균소독/ 염증 완화– 카모마일


영국이 원산지인 카모마일은 천연소염제로 잘 알려져 있습니다. 

가려움이나 트러블 진정에도 좋으며 살균소독 뿐 아니라 위장장애나 두통완화에도 효과가 있다고 합니다.



심신안정 / 불면증 - 라벤더


지중해 연안이 원산지인 라벤더는 씻다, 목욕하다는 의미를 지니고 있는데 마음이 우울하거나 화가 날때, 

안정이 필요할 때 라벤더 향기를 맡으면 마음을 편안하게 진정시켜주고, 스트레스를 완화시켜준다고 합니다.



혈액순환 촉진 / 집중력 향상 - 페퍼민트


산뜻하고 시원한 박하향을 지닌 페퍼민트는 몸에 활력을 불어넣어 주고, 정신집중을 도와줍니다. 

또한 페퍼민트 오일을 활용해 마사지를 해주면 정맥이나 림프액 흐름을 촉진해 체내 노폐물 배출에 좋은 효과가 있습니다.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허브차의 성분과 효능



안녕하세요. 롯데정밀화학 유쾌발랄소화제의 화통이입니다.

그간 완연한 봄 날씨로 여기저기 환하게 핀 꽃들을 구경 할 수 있었는데요. 주말 한낮에는 

반소매 차림의 사람들도 심심치 않게 볼 수 있어 벌써 여름이 온 듯한 착각이 들기도 했습니다. 옷차림이 가벼워지는 만큼 어김없이 찾아오는 불청객이 있죠. 피부 트러블과 불면증입니다. 그런데 매년 찾아오는 골칫거리들을 잠재울 방법이 생각보다 간단한데요. 

바로 ‘허브차 마시기’입니다. 허브차의 어떤 성분이 우리에게 이로운 작용을 하는지 지금 알아볼까요? 




허브의 성분과 효능


허브는 카페인이 없는 것이 특징으로 탄닌, 플라보노이드, 비타민, 미네랄 등이 풍부하게 함유되어있어 예부터 약용으로 널리 이용되어왔습니다. 차나 포도주를 마시면 떫다는 느낌을 받아본 적 있으실 텐데요. 그 이유도 이 탄닌이라는 성분이 단백질과 결합하여 변성시키는 작용을 하기 때문입니다.


탄닌은 콜레스테롤과 중성지방의 분해를 촉진하여 혈관을 건강하게 유지시켜 눈을 맑게 하고 체내 순환을 도와줍니다. 또한 플라보노이드는 색소의 성분으로 알려져 있는데 최고의 항산화제라고 할 수 있으며 활성산소를 제거하고 기초대사량을 높여 젊음을 유지시켜주는 작용을 합니다.




다양한 종류의 허브차를 적절하게!


 


허브차의 종류가 많은 만큼 그 효과도 굉장히 다양한데요. 아래는 오늘의 문제를 해결할 결정적인 답이 될 것 같습니다!


1. 피부 미용에 좋은 차 – 히비스커스, 로즈힙, 자스민

강력한 항산화 물질로 피부미용에 도움을 줍니다. 특히 로즈힙은 레몬의 60배에 달하는

비타민을 함유하고 있어 피부 노화 방지, 보습 및 세포재생에 좋은 효과가 있습니다.


2. 불면증에 좋은 차 – 라벤더, 로즈마리, 캐모마일

라벤더와 로즈마리의 신선을 향을 맡는 것만으로도 심신 안정 및 불안감과 스트레스 해소, 

면증 예방에 탁월한 효과를 나타냅니다. 캐모마일 역시 비타민과 베타카로틴, 칼슘, 칼륨 등을 풍부하게 함유하고 있어 숙면을 유도하고 진정, 진통, 소화촉진 및 피로회복에 효능이 있습니다.


3. 다이어트에 좋은 차 - 펜넬, 페퍼민트, 로즈힙, 히비스커스

체중감량과 비만방지, 소화불량 해소, 이뇨작용을 도와 물 대신 꾸준히 마셔주면 다이어트를

할 때 큰 도움이 됩니다.




허브차 ‘잘’ 마시는 방법

 

 


심신에 모두 좋은 허브차의 성분을 잘 흡수하려면 만드는 방법도 중요한데요. 수돗물은 화학물질이 함유되어 있어 허브의 이로운 작용을 방해할 수 있기 때문에 생수를 이용해야 합니다. 같은 이유로 허브차의 용기는 플라스틱보다는 유리나 철분이 없는 도자기로 된 것을 이용하는 것이 좋습니다. 마실 때도 차를 따뜻하게 하여 공복에 천천히 음용해야 그 속에 들어 있는 성분이 빠르게 흡수되는 것을 도울 수 있어 보다 효과적입니다.


지금까지 여름과 함께 찾아오는 반갑지 않은 불청객, 피부 트러블과 불면증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비교적 간단하면서 우아하게 허브차를 즐기는 것만으로도 큰 도움이 된다고 하니 이제 다가오는 여름이 두렵지만은 않으실 거라 생각됩니다. 다음 시간에도 화통이는 생활에 유용한 화학 이야기를 들고 찾아올게요!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