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자보관법'에 해당되는 글 2건

 

우리가 먹는 감자는 뿌리일까?

 

 

 

 

안녕하세요~롯데정밀화학 유쾌발랄소화제의 화통이입니다.

감자튀김을 좋아하는 저는 일요일에 마트에 가서 감자를 골랐는데요. 알이 크고 단단한 감자가 신선하다고 하여 열심히 골랐습니다. 비타민과 칼륨이 풍부한 감자~

마트에 있는 감자는 대부분 검은 흙을 바르고 있었는데요. 감자는 그럼 뿌리인건가? 라는 생각이 문득 스치더라구요.

 

 

 

 

 

감자는 뿌리일까?

 

 

위의 사진과 같이 잎이 나고 감자꽃도 피우고 감자는 땅 속에 묻혀 뿌리식물이라고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감자는 줄기라고 합니다! 두둥

감자가 뿌리가 아니라는 증거는 첫번째로 오래두었을 때 싹을 틔운다는 사실인데요.

뿌리이면 절대 일어날 수 가 없는 일이죠! 감자의 눈이 땅속에 들어가 싹을 틔우고 잔가지가 된다는 사실!

 

두번째로는 감자가 만약 뿌리라면 바깥에서 녹색으로 변색되지 않겠죠. 식물의 줄기는 엽록소 때문에 빛을 받으면 녹색이 되는데 같은 원리로 감자도 녹색으로 변한답니다.

그래서 감자를 덩이줄기라고 합니다. 감자는 그래서 종자를 심지않고 덩이줄기를 잘라 기르면 수확이 가능하답니다.

 

 

 

 

 

감자가 독을 품다?!

 

 

감자에 싹이 생기면 저렇게 무럭무럭 자랄 수도 있다는 사실!

감자에 싹이 났다고 좋아하시면 안됩니다.

보통 감자를 오래 보관하면 녹색으로 변하거나 싹이 나게 되는데 이부분에 독소인 솔라닌(Solanine)이 함유되어 있어 식중독을 유발할 수도 있다고 합니다.

 

 

 

<솔라닌의 구조>

 

 

 

 

예전에 살충제로도 사용되었던 솔라닌은 물에 잘녹지 않고 음식조리시 사용하는 고온에도 없어지지 않는답니다. 혈액속의 적혈구를 파괴하기도 하고 구토, 두통, 현기증을 유발할 수도 있으니 주의가 필요합니다. 감자의 녹색부분과 싹부분을 일부 도려내어 먹는것은 괜찮다고 하니 꼭 요리하기 전에 살피셔야 해요!

 

감자를 보관하는 곳에 사과를 두면 에틸렌가스가 생성되어 감자의 발아를 억제할 수도 있다고 하니 참고하세요!*_*

 

에틸렌에 관한 이야기는 지난번에도 토마토와 같이 말씀드렸었는데요~

아래의 블로그 게시글도 참고해주세요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보다 건강한 감자칩, 아크릴아마이드 줄이기

 

 

안녕하세요! 롯데정밀화학 유쾌발랄소화제의 소통이입니다. 

바삭바삭한 감자칩과 맥주한 캔... 캬~ 요즘은 '치맥(치킨+맥주)'보다는 '감맥(감자칩+맥주)'이 대세라고 하는데요. 하지만 건강한 식습관과는 다소 거리가 멀죠. 하지만 감자칩을 포기할 순 없고... 조금 더 건강한 감자칩은 없을까요?

 

감자칩이 건강한 식습관과 다소 거리가 먼 이유는, 아무래도 아크릴아마이드(acrylamide, C3H5NO) 물질 때문이 아닐까 생각합니다.

 

아크릴아마이드(acrylamide, C3H5NO)는요? 

 

 

아크릴아마이드(acrylamide, C3H5NO)는 높은 온도에서 만들어지는 화학물질입니다.

식품 원료에 들어있는 물질이 아니라 조리과정에서 발생되는 물질이죠. 이 물질을 많이 섭취하면 신경계통에 이상이 생기거나 암을 유발할 수 있다고 하는데요. 하지만 적당한(?) 양을 섭취한다면 오랫동안 섭취해도 그럴 확률은 적다고 하니 걱정마세요.

 

아크릴아마이드(acrylamide, C3H5NO)는 우리의 다양한 음식 속에 소량 존재하는데, 특히 전분이 함유된 음식을 160℃ 이상으로 가열할 때 급증한다고 해요. 

 

탄수화물이 풍부한 식품인 감자의 경우에도 주요 아미노산인 아스파라긴산이 존재하는데, 이 아미노산에 열이 가해지면 당과 결합하여 아크릴아마이드가 됩니다. 그러니 가급적 튀긴 음식은 조심하시는 게 좋겠습니다. 100℃ 이하의 온도에서 음식을 가열하면 생성되지 않는다고 하니 삶거나 끓이는 과정은 괜찮습니다. 물은 아무리 끓어봤자 100℃가 넘지 않으니깐요.

 

감자칩을 조금 더 건강하게 먹고싶다면?! 

 

 

 

감자칩을 조금 더 건강하게 먹을 순 없을까요? 이 방법은 어떠세요?!

 

① 생감자를 튀길 경우, 160℃ 를 넘기지 않게 조리해주세요. 바삭바삭함은 포기할지언정 내 건강은 지킬 수 있으니깐요.  

 

② 생감자를 튀기기 전에 전분기를 뺄 수 있도록 물과 식초를 1:1로 만든 혼합물에 감자를 15분 담궈보세요. 그 후에 튀기면 아크릴아마이드를 줄이는데 효과적이라고 하네요.

 

③ 고온에서 조리한 바삭바삭한 감자칩을 먹어버렸다면, 아크릴아마이드를 불활성화시키는 데 도움이 되는 양파, 마늘, 브로콜리, 파프리카 등을 섭취해보세요~

 

이상 건강지킴이의 소통이 Tip이었습니다 §:)

 

아크릴아마이드 줄이는 감자보관 Tip.

감자를 보관할 때는 냉장보관하지 말고 서늘한 음지에서 실온으로 보관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8도 이하로 보관하는 경우 당이 증가한다고 해요. 당의 양이 많으면 조리 시 아크릴아마이드가 더 많이 생성되니깐 조심~!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