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기에 걸리면 왜 콧물과 기침이?

 

 

아침과 낮의 기온차가 크고, 미세먼지나 황사 때문에 대기질도 나빠지면서 감기나 호흡기 질환 환자들이 상당히 많아졌어요. 저도 최근에 감기 후 비염때문에 2주동안이나 훌쩍거리면서 고생했었는데요. 익숙한 질병인 감기, 왜 이렇게 콧물과 기침을 동반하는 것일까요?

 

감기는 면역력이 떨어진 상황에서 바이러스가 몸에 침투했을 경우, 목이나 코의 점막에 붙어 있다가 번식하면서 증세가 나타납니다.

 

 

콧물이 나오는 이유는 코의 점막에서 바이러스 등에 의해 조직이 염증이 생겨 붓거나 충혈되기 때문인데요. 이것은 몸이 바이러스에 대응하기 위한 활동으로, 염증이 있는 부분에는 혈액 속의 수분과 바이러스를 없애기 위한 백혈구가 증가하게 됩니다. 이러한 싸움 속에서 바이러스에 의해 파괴된 코의 점막세포들도 함께 바깥으로 내보내지게 되는데요. 바로 이것이 콧물입니다. 콧물은 우리 몸의 죽은 세포의 잔해를 내보내는 중요한 역할을 한다고 해요.

 

코가 막히면 귀도 멍멍한 경우가 많은데요. 코와 귀는 연결된 기관으로 연결된 부분을 이관, 유스타키안 튜브라고 부릅니다. 이 이관이라는 부분은 평소에는 닫혀있다가 하품을 하면 열리게 되어 대기압과 귀 안쪽의 압력을 같게 해줍니다. 비행기를 타고 상공에 오를 때도 같은 현상으로 멍멍함을 극복하곤 하죠. 감기로 인해 코가 막힌채 음식을 먹거나 코를 세게 풀면 귀 안쪽에서 음압이 걸려서 멍멍한 증상을 겪게 된다고 해요

 

감기약을 복용 중임에도 콧물 증상이 완화되지 않고 일주일 넘게 지속된다면 알레르기성 비염이나 다른 질환을 가지고 있을 가능성이 있어서 반드시 병원에 방문하시는게 좋겠어요!

 

 

 

 

 

기침 증상은 보통 가래가 생긴 후 나타나는데요. 가래를 몸 밖으로 내보내기 위한 활동입니다. 감기가 걸렸을 때는 가래가 많지 않아도 기침하는 경우가 있어요. 가래가 별로 없어도 기침하는 이유는 바이러스가 기관지나 기관지 점막에 바이러스가 침투해서 염증을 일으켜 자극을 받았기 때문인데요. 이런 경우엔 약을 처방받거나 따뜻한 차를 많이 드시는게 좋다고 합니다.

 

비타민C를 섭취하거나, 배나 도라지 차를 마시는 등 민간요법은 많지만 가장 좋은 것은 몸 속에 침투한 균을 이겨낼 수 있도록 규칙적인 생활 습관과 신선한 과일 채소로 튼튼한 면역력을 유지하는게 훨씬 중요합니다.

 

우리 모두가 건강해지는 그 날까지 화이팅!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개구리는 감기에 걸리지 않는다고?

 

 

 

안녕하세요. 롯데정밀화학 유쾌발랄소화제의 화통이입니다. 

감기의 계절 겨울이 왔어요. 여러분 건강 잘 지키고 계신가요? 저는 요새 감기기운이 스믈

스믈 밀려오는지 기침을 시작했네요...덜덜덜

감기바이러스는 200여종이 넘는데요. 감기 바이러스에 감염된 감기 환자의 코와 입에서 나오는 분비물로 인해서 전염되기도 하죠. 보통 실내에서 생활하는 시간이 많은 가을, 겨울에 감기 환자가 많이 발생한다고 합니다.

 

 

 

감기에 강한 동물이 있다?!

 

 

감기는 체내 면역력과 가장 관련이 깊은데요. 가장 진화된 동물인 인간들은 감기라는 질병에 약하기 때문에 거의 1년에 약 1번 이상 걸린다고 합니다. 그런데 감기와 거리가 먼 동물이 있다고 하네요? 어느 동물일까요?

바로 개구리입니다. 양서류인 개구리는 체내에서 비타민C를 합성할 수 있기 때문입니다.

비타민C가 감기 예방효과가 있다고 알려져 있듯 개구리는 사람들처럼 따로 섭취하지 않아도 되어 감기에 걸리지 않습니다.

가장 진화된 인간과 가장 진화가 덜 된 무척추동물, 물고기는 비타민C 합성을 못한다고 알려져있죠. 이유는 비타민C를 합성하는 바로 전단계 효소가 없기 때문입니다.

인간이 비타민C 합성하지 못하는 원인에는 두 가지 가설이 있습니다.

하나는 과일과 채소를 섭취하면서 비타민C 합성능력이 없어졌을 것이라는 설과 비타민 C합성의 마지막 단계를 촉진시키는 효소의 DNA 서열이 진화과정에서 유실되었을 것이라는 설이있습니다. 어느 하나 아직까지 과학적으로 밝혀진 바가 없으나 오늘도 우리는 새콤달콤한 맛과 함께 비타민C를 섭취할 수 있으니 만족해야겠죠?

 

 

 

 

비타민 C 이야기 

 

 

 역사적으로 오랫동안 배를 타는 항해사나 탐험가, 군인들은 저장식을 주로 먹어야했고 아무래도 오랜시간을 바다 위에서 보내다보니 과일이나 야채를 섭취하지 못하여 비타민C 결핍증에 많이 시달렸다고 합니다. 이 때문에1795년 영국 해군 함대에는 레몬을 공급하기 시작했다고 하는데요. 비타C 부족하면 어떤 증상이 생길까요? 비타민C는 콜라겐 생에 중요한 역할을 하는데요. 콜라겐이 우리몸의 조직을 구성하기 때문에 부족할 경우 우리몸 곳곳에서 신호를 보낼 수 있습니다. 증상으로는 잇몸, 근육 등에 피가 나고 통증이 있다는 것인데요. 바로 증상을 괴혈병이라고 합니다. 괴혈병의 증상은 대부분 비타민C를 섭취하면 바로 사라지게 됩니다. 한국인 성인 1일 비타민 권장량은 70mg으로 귤을 2~3개정도 섭취하면 충분히 섭취된다고 하니 꼭 챙겨드셔서 감기 예방하세요~

 

 

블로그 이미지

화통이

소통이와 화통이가 전하는 화학 이야기. 세상에 빛을 더하는 정밀화학 이야기를 들려 드립니다 :) Leading Fine Change

티스토리 툴바